正義連 水曜デモ29周年 日本軍性奴隷制問題解決のための1473回水曜集会記者会見声明

199218日、宮沢元総理の訪韓を契機に始まった水曜
デモが来る1829年目を迎える。

29年間、揺らぐことなく私たちはいかなる困難にも日本政府に日本軍性奴隷制問題の正しい解決を訴えるためにこの場所に立った。
そして2021年初めての水曜デモである今日1473回目水曜日を迎えた。


声明を読み上げる李娜榮正義連理事長



29年という長期にわたって日本軍性奴隷制問題解決を要求している水曜デモは日本軍性奴隷制問題の正しい解決を通した被害者の人権と名誉回復を越えて人権、正義、平和など大切な価値のためにともに語りあい、共感する連帯の場になった。毎週水曜日平和路で、時には国内地域や世界のあちらこちらで被害ハルモニたちと市民らは日本政府に反倫理的、反人道的戦争犯罪を認めて公式謝罪、法的賠償を行えと要求した。



 

だが、加害国日本政府は日本軍性奴隷制犯罪という事実を否定して2015韓日合意で日本軍性奴隷制問題は「最終的・不可逆的に解決」したと主張し、相変らず反省のない態度で一貫している。最近ではドイツのベルリン・ミッテ区に設置された平和の碑(平和の少女像)に対する撤去圧力を行って歴史を消すための欲望をより一層露骨に表わしている。また、日本政府を相手とする被害者による損害賠償請求訴訟裁判判決を前に「日本軍性奴隷制被害者が勝訴すれば韓日関係が破綻する」として脅かすことさえしている。


 


韓日関係破綻の原因は被害者の要求に従って公式謝罪、法的賠償をしない加害国日本政府にあって、被害者にはない。日本政府は日本帝国主義の植民地、占領地すべての地域にまたがる日本軍性奴隷制被害者らと世界市民の要求、国際機構の勧告を謙虚に受け入れて国際法によって加害国としての法的責任を誠実に履行しなければならない。日本政府が被害者が生きておられる間に許しを請うことができる機会を蹴ってしまう愚を冒さないことを願う。



 

日本軍性奴隷制問題は政治的、外交的判断から犠牲になったり留保される問題ではない。韓国政府は被害者の声に耳を傾けて名誉と人権回復のためのあらゆる措置を取らなければならない。日本軍性奴隷制の真実を明らかにして日本政府に責任を要求する被害者らの法的闘争に対して事実と正義を基盤とした韓国司法部の公正な判決を期待する。無慈悲な国家暴力によって犠牲となった個人も正義の法によって保護される可能性があることを歴史に記録できるよう願う。


 

私たちは29年間そうだったように、日本軍性奴隷制問題の正しい解決のために、被害者らの名誉と人権回復のために今後もひるむことなくこの場から数多くの人々と手を握って日本政府により一層大きな声で叫ぶだろう。



 日本政府は戦争犯罪を認めて日本軍性奴隷制問題に対する事実を糾明せよ!

 日本政府は日本軍性奴隷制被害者に公式謝罪し、法的賠償行え!

 日本政府は歴史わい曲を中断し、正しい歴史を教育を行え!

 日本政府は被害者らと世界市民の日本軍性奴隷制問題の正しい解決のための活動に対する不当な介入を中断せよ!

 韓国政府は日本政府に日本軍性奴隷制問題の正しい解決を要求して積極的に行動せよ!

 私たちは平和に反するすべての暴力と戦争に反対する!

 

202116

日本軍性奴隷制問題解決のための正義記憶連帯

(訳:方清子)



恒例の「岩のように」を踊る


<原文>

<수요시위 29주년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1473 수요시위 기자회견 성명서>

    

1992 1 8 미야자와 일본 총리의 방한을 계기로 시작된 수요시위가 오는 1 8 29주년을 맞는다. 29 동안 흔들림 없이 우리는 어떠한 어려움에도 일본정부에 일본군성노예제 문제의 정의로운 해결을 외치기 위해 자리에 섰고 2021 수요시위 날인 오늘 1473번째 수요일을 맞았다.

 

29년이라는 오랜 시간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요구하고 있는 수요시위는 일본군성노예제 문제의 정의로운 해결을 통한 피해자들의 인권과 명예 회복을 넘어 인권, 정의, 평화 소중한 가치를 위해 함께 이야기하고 공감하는 연대의 장이 되어 왔다. 매주 수요일 평화로에서, 때로는 국내 지역과 세계 곳곳에서 피해 할머니들과 시민들은 일본정부에게 반인륜적, 반인도적 전쟁범죄를 인정하고 공식 사죄, 법적 배상하라고 요구했다.

 

하지만 가해국 일본정부는 일본군성노예제 범죄라는 진실을 부정하고 2015한일합의로 일본군성노예제 문제는최종적불가역적으로 해결되었다 주장하며 여전히 반성 없는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 최근에는 독일 베를린 미테구에 설치된 평화비(평화의소녀상) 대한 철거 압력을 자행하며 역사를 지우기 위한 야욕을 더욱 노골적으로 드러내고 있다. 또한 일본정부를 상대로 피해자들의 손해배상 청구소송 재판 판결을 앞두고일본군성노예제 피해자가 승소하면 한일관계가 파탄난다 협박을 일삼고 있다

 

한일관계 파탄의 원인은 피해자들의 요구에 따라 공식 사죄, 법적 배상을 하지 않는 가해국 일본정부이지 피해자들이 아니다. 일본정부는 일본제국주의의 식민지, 점령지 모든 지역에 걸쳐 있는 일본군성노예제 피해자들과 세계 시민들의 요구, 국제기구의 권고를 겸허히 받아들이고 국제법에 따라 가해국으로서의 법적 책임을 성실히 이행해야 한다. 일본정부가 피해자들이 살아 계실 용서받을 있는 기회를 차버리는 우를 범하지 않기를 바란다.

 

일본군성노예제 문제는 정치적, 외교적 판단에 따라 희생되고 유보될 있는 문제가 아니다. 한국정부는 피해자들의 목소리에 기울여 명예와 인권 회복을 위한 모든 조치를 취해야 한다. 일본군성노예제 진실을 밝히고 일본정부에게 책임을 요구하는 피해자들의 법적 투쟁에 대해 진실과 정의를 기반으로 한국 사법부의 공정한 판결을 기대한다. 무자비한 국가 폭력에 희생된 개인도 정의로운 법에 의해 보호받을 있음을 역사에 기록할 있기를 바란다.

 

우리는 29 동안 그랬듯이 일본군성노예제 문제의 정의로운 해결을 위해, 피해자들의 명예와 인권 회복을 위해 앞으로도 꿋꿋이 자리에서 수많은 사람들과 손잡고 일본정부에 더욱 목소리로 외칠 것이다.

 

일본 정부는 전쟁범죄 인정하고 일본군성노예제 문제에 대한 진실을 규명하라!

일본 정부는 일본군성노예제 피해자들에게 공식 사죄하고 법적 배상하라!

일본 정부는 역사왜곡 중단하고 올바른 역사를 교육하라!

일본 정부는 피해자들과 세계 시민들의 일본군성노예제 문제의 정의로운 해결 활동에 대한 부당한 개입을 중단하라

한국 정부는 일본정부에 일본군성노예제 문제의 정의로운 문제해결을 요구하고 적극적으로 행동하라!

우리는 평화를 해치는 모든 폭력과 전쟁에 반대한다!

 

2021 1 6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